post-title
말씀테마
오늘의테마

하나님의 음성은 어떻게 듣는가?

 2016-09-21 · 
 39236 · 
 28 · 
 1

평생 동안 주의 음성에 귀 기울이지 않고 내 마음대로 살던 사람이 한순간에 귀가 뻥 뚫려서 들을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면 하나님을 오해한 것이다. 하나님을 기계적인 존재로 여기고, 자신도 그렇게 생각해서 어떤 과정만 통과하면 뭔가 되는 걸로 생각하면 안 된다.

하나님과 우리는 인격적인 존재다. 인격적인 만남을 통해 관계가 형성된다. 이 관계는 항상 시간을 요구한다. 내가 얼마나 시간을 내느냐에 달려 있다. 하나님께서는 언제든 시간을 낼 준비가 다 되어 있으시다. 바쁘셔서 내가 만나고 싶어도 안 만나주시는 분이 아니다. 이미 나를 만날 준비가 다 되셨는데 우리가 바빠서 못 만나는 것이다.

하나님의 음성을 들음에 있어서 또 다른 어려움은 내가 기대하는 방법으로 듣기를 원하는 것이다. 내 귀에 들리는 소리’로 하나님께서 말씀하실 거라고 생각한다. 그러나 어떤 방법으로 말씀하실지는 그분이 결정하신다. 내가 원하는 방법을 일방적으로 요구할 수 없다.

이르시되, “내 말을 들으라. 너희 중에 선지자가 있으면 나 여호와가 환상으로 나를 그에게 알리기도 하고, 꿈으로 그와 말하기도 하거니와, 내 종 모세와는 그렇지 아니하니, 그는 내 온 집에 충성함이라. 그와는 내가 대면하여 명백히 말하고 은밀한 말로 하지 아니하며,” (민 12:6-8)

하나님께서 여러 가지 방법으로 말씀하신다. 어떤 경우에는 꿈이나 환상으로 말씀하신다. 또는 은밀한 말로 하지 않고 대면하여 명백히 말씀하신다. 선지자들에게는 꿈과 환상을 통해 은밀히 말씀하셨고, 모세에게는 대면하여 명백히 말씀하셨다. 이 모든 것은 그분이 선택하신다.

더 중요한 건 하나님과 인격적인 사귐이 먼저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하나님께서는 다른 선지자들보다 모세에게 더 친밀함을 보여주셨다. 왜냐하면 그들보다 모세가 하나님 앞에 더 머물렀기 때문이다. 하나님과 인격적인 사귐, 그분 앞에 머무는 삶, 순종과 충성의 삶, 갈급함으로 나아가는 삶에 따라서 하나님의 음성을 듣는 경우들이 각각 다르다.

하나님의 음성은 어떻게 듣는가? 하나님께서는 우리에게 어떤 방법으로 말씀하시는가? 말씀하시는 방법들(the ways of speaking of God)은 어떤 것이 있는가?

하나님께서는 기록된 말씀, 즉 성경을 통해 우리에게 가장 많이 말씀하신다. 이것이 가장 보편적이며 일반적인 방법이다. 성경의 사건들을 읽을 때 마치 지금 내 삶에 일어나고 있는 것처럼 읽기 바란다. 그런 일들이 내게도 일어날 수 있을 거라고 상상하면서 읽는 것이다.

‘이 말씀은 나와 아무 상관이 없다. 내게는 절대 일어나지 않을 것이다. 이런 놀라운 일들이 과거에는 있었지만 지금은 일어나지 않을 것이다.’ 이런 마음으로 읽으면 말씀과 멀어지고, 그 말씀 속에서 주께서 내게 말씀하시는 걸 듣기가 어렵다.

시편을 살펴보면, 시편을 노래하는 사람들이 그 당시보다 천 년 전의 사건을 말하는 걸 볼 수 있다.
예를 들면 “홍해를 가르시고 바다를 육지같이 건너게 하시는 여호와를 찬양하라”, “광야를 지나가는 동안에 만나를 주신 하나님을 찬양하라”라는 내용들이다. 그런데 가사가 과거가 아닌 현재 시제로 되어 있다. 지금 내 앞에서 일어나는 것처럼 노래한다. 그때 그 하나님께서 지금도 여전히 동일하게 일하심을 믿기 때문이다. 이전에 놀라운 일을 행하신 하나님이 지금 내 하나님이시기 때문이다.

말씀을 대할 때 먼 나라의 옛날이야기가 아니라 내 이야기이며 내게도 얼마든지 일어날 수 있는 일이라고 기대하고 믿는 게 필요하다. 그래야 말씀을 볼 때마다 지금 내게 말씀하시는 하나님을 만날 수 있다.

하나님께서 성령충만한 사람들을 통해 성경을 기록하시고, 그 기록된 말씀인 성경을 통해 우리에게 말씀하신다. 성경을 기록하신 목적은 전적으로 우리를 위한 것이다.

성경은 단지 이스라엘 백성의 생성 과정을 기록한 역사책이 아니다. 아브라함이나 이삭, 야곱, 요셉 등에 대한 자서전도 아니다. 물론 하나님께서 역사에 관심이 없으시다는 말이 아니다. 성경은 하나님의 관점의 기록이다. 그리고 이를 통해 그분이 오늘을 사는 우리에게 말씀하신다. 성경을 대할 때 우리가 무엇보다 집중해야 하는 건 성경의 내용을 넘어서서 하나님의 관점을 살피고, 내게 말씀하시는 게 무엇인지 깨닫는 것이다.

† 말씀
주의 말씀은 내 발에 등이요 내 길에 빛이니이다 - 시편 119장 105절

무엇이든지 전에 기록된 바는 우리의 교훈을 위하여 기록된 것이니 우리로 하여금 인내로 또는 성경의 위로로 소망을 가지게 함이니라 - 로마서 15장 4절

볼지어다 내가 문 밖에 서서 두드리노니 누구든지 내 음성을 듣고 문을 열면 내가 그에게로 들어가 그와 더불어 먹고 그는 나와 더불어 먹으리라 - 요한계시록 3장 20절

† 기도
성경을 늘 가까이 하게 하시고 성경을 통하여 나에게 주시는 말씀이 무엇인지 깨달음을 얻기를 소망합니다. 말씀을 통하여 날마다 하나님을 만날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 적용과 결단
말씀을 통하여 하나님의 음성을 경험하고 있습니까?
오늘도 말씀을 통하여


† 지금 교회와 성도에게 필요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