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title
말씀테마
오늘의테마

그 분을 바라보세요!

 2016-09-21 · 
 32604 · 
 10 · 
 

효력이 있는 기도라고 해서 단번에 이루어지는 것은 아닙니다. 지속적으로 드려져야만 합니다. 왜냐하면 기도는 관계이기 때문입니다.

기도를 프로젝트로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하지만 성경은 기도를 관계라고 말합니다. 그래서 우리에게 “쉬지 말고 기도하라”(살전 5:17)라고 말씀하신 것입니다. 그런데 아버지와 함께 온전한 관계를 이루시면서, 가슴과 가슴이 하나가 되어서 지속적으로 기도를 드릴 수 있는 분이 누구실까요?

간혹 성도들 중에 저를 위해 매일 기도해주신다는 분들이 있습니다. 또 저희 어머니와 아내가 매일 저를 위해 기도해주고 있습니다. 하지만 그 누구도 저를 위해 ‘쉬지 않고’ 기도해주지는 못합니다. 사실 그것은 인간으로는 불가능한 일입니다.

그런데 쉬지 않고 매 순간 중단됨 없이 저를 위해 기도해주시는 분이 계십니다. 그분은 살아 계신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이십니다. 이것은 우리에게 큰 소망이 됩니다. 주님이 숨 쉬듯 우리의 이름을 부르며 기도해주신다니, 이것보다 더 큰 복이 어디 있겠습니까?  누가복음에 보면 예수님이 이 땅에서 마지막으로 기도하신 모습이 나옵니다.

예수께서 힘쓰고 애써 더욱 간절히 기도하시니 땀이 땅에 떨어지는 핏방울같이 되더라 (눅 22:44)

지금 천국에서 주님이 우리를 위해 어떻게 기도하실지 상상해볼 수 있습니다. 겟세마네 동산에서 전심을 다해 기도하셨던 주님이 우리를 위해 지금도 그렇게 기도하신다는 말씀입니다. 이렇게 기도하시는 주님으로 말미암아 우리가 오늘 그분의 도우심을 받습니다.

믿음의 주요 또 온전하게 하시는 이인 예수를 바라보자 그는 그 앞에 있는 기쁨을 위하여 십자가를 참으사 부끄러움을 개의치 아니하시더니 하나님 보좌 우편에 앉으셨느니라 (히 12:2)

히브리서 12장은 성도들의 신앙이 경주하는 것과 같다는 비유의 말씀입니다. 그런데 경주를 하다 보면 힘들어서 쓰러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도저히 끝까지 갈 수 없다고 낙심하고는 주저앉아버릴 수 있습니다. 숨이 차서 더 이상 갈 수 없다고 포기하면서 곁길로 나갈 수 있습니다. 그러한 성도들을 향해 주님은 우리가 경주할 때 반드시 바라보아야 할 곳이 있음을 말씀하십니다. 바로 하나님 보좌 우편에 앉으신 예수님입니다.

히브리서 기자는 그분을 ‘믿음의 주’로 표현하고 있습니다. 즉 그분은 믿음의 핵심, 믿음의 중심이 되시면서 우리를 온전하게 하시는 분, 우리가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달릴 수 있도록 중보하시는 분입니다.

곁길로 갔을지라도 다시 중심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실족했을지라도 벌떡 일어나 다시 달릴 수 있도록 우리를 위해 중보하시는 분입니다. 대체 그분은 어떤 분이시기에 포기하는 것이 당연하고, 주저앉는 것이 당연하고, 곁길로 가는 것이 당연해 보이는 힘겨운 상황에서도 우리를 온전하게 하시는 걸까요?

그분은 하나님 보좌 우편에 앉아 계신 분입니다. 거기서 우리를 위해 적극적으로 기도하고 계신 분입니다. 그러므로 우리가 눈을 들어 보좌 우편에 앉아 계신 예수님을 바라볼 때 그분으로 말미암아 우리의 믿음이 온전케 되는 줄로 믿습니다.

그러니 믿음의 경주를 하다가 낙심되어서 쓰러질 때, 너무나 낙담되어서 자포자기하게 될 때 보좌 우편에 앉아 계신 주님을 바라보십시오. 우리를 위해 적극적으로 기도하시는 주님을 바라보십시오.
그리고 주님의 이름으로 벌떡 일어나길 바랍니다.

† 말씀
이와 같이 성령도 우리의 연약함을 도우시나니 우리는 마땅히 기도할 바를 알지 못하나 오직 성령이 말할 수 없는 탄식으로 우리를 위하여 친히 간구하시느니라 - 로마서 8장 26절

내가 그리스도와 함께 십자가에 못 박혔나니 그런즉 이제는 내가 사는 것이 아니요 오직 내 안에 그리스도께서 사시는 것이라 이제 내가 육체 가운데 사는 것은 나를 사랑하사 나를 위하여 자기 자신을 버리신 하나님의 아들을 믿는 믿음 안에서 사는 것이라 - 갈라디아서 2장 20절

믿음의 주요 또 온전하게 하시는 이인 예수를 바라보자 그는 그 앞에 있는 기쁨을 위하여 십자가를 참으사 부끄러움을 개의치 아니하시더니 하나님 보좌 우편에 앉으셨느니라 - 히브리서 12장 2절

† 기도
저를 위해 날마다 기도해주시는 예수님께 소망을 가지고 살아갈 수 있도록 인도하여 주시옵소서. 힘든 상황 속에서도 예수님을 바라보며 일어날 수 있게 하시옵소서.

† 적용과 결단
오늘도 당신을 위해 기도하고 계신 예수님을 바라보며 승리하는 인생이 되기를 결단해보세요.


† 지금 교회와 성도에게 필요해요~